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 HOME
  • 국외교육정보
  • 해외교육동향
  • 국가별 교육동향

국가별 교육동향

[일본] 전자도서관이 학습을 바꾼다

자료출처
교육신문
URL
https://www.kyobun.co.jp/news/20181101_04/
대상분류
교육일반
주제분류
교수·학습방법 ,교육정보화 ,교육시설·환경
키워드
전자도서관, 태블릿 단말, 전자 자료, 학습 인프라, Fab, IoT
발행일
2018.12.05


교육신문(2018.11.01.)

 

20회 도서관 종합전1030일에서 111일까지 요코하마 시에서 개최됨. 도서관종합전운영위원회가 주최한 종합전에서는 사서교원과 도서관 관계자 등 약 3만 명 이상이 참석하여 ICT화가 진행되고 있는 도서관의 최신상황과 새로운 배움의 실현을 위한 도선관의 역할을 주제로 패널토론 및 발표가 이루어짐.

 

이 종합전에서는 확대되는 전자도서관 LibrariE’의 최신 활용법에 관한 고등학교와 대학의 사례보고도 있었음. LibrariE4만권 이상의 서적을 탑재하여 도서관에 직접 가지 않아도 태블릿 단말기와 자택의 컴퓨터로 열람할 수 있는 시스템임. 학생의 작품이나 학교의 독자적 자료도 탑재할 수 있음.

 

한 사례로 금년 5월에 운용을 개시한 통신제 고등학교 클라크기념국제고등학교는 LibrariE 도입을 계기로 도서 이용이 폭발적으로 늘어남. 담당자에 의하면 참고서나 문제집, 진로희망에 따른 전문서 등도 읽을 수 있게 되었다고 함. 현재는 LibrariE의 책을 소개하는 북 토크 코시엔의 개최나 디자인 콘테스트의 작품탑재 등 교과와 연계한 활용을 추진하고 있으며, 학생의 기초학력 정착과 진로에 대응한 개별지도로 이어나가고 있다고 함.

 

한편, ‘배움의 인프라로서 Fab*IoT’라는 주제로 이루어진 패널토론에서 경제산업성의 시바타 교육산업실장보좌는 해외의 학교교육은 프로젝트를 통한 교과통합적인 지식이해와 활용이 진행되고 있다고 언급함. 아울러 개인의 관심에 따른 탐구학습에서는 자신의 생각이나 아이디어를 형태로 만들어가는 Fab러닝이 큰 의미를 갖는다. 개인의 지성을 심화시키는 도서관에도 그에 맞는 설비가 필요하다고 말함.

 

* Fab: 새로운 정보환경에서의 물건제작을 의미하며, 3D프린터와 레이저 커터와 같은 디지털 공작기기 등의 설비를 필요로 함